시민주체로 나누며 돌보는 복지운동을 실천하는 용인시사회복지협의회

복지뉴스

시민주체로 나누며 돌보는 복지운동을 실천하는 용인시사회복지협의회

이름 관리자 이메일 yicsw@hanmail.net
작성일 2024-07-09 조회수 24
파일첨부 0633da2f-a0d9-4956-924a-11f68f394526.jpg
제목
용인특례시 “8월 17일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금연 구역 확대됩니다”
용인특례시 “8월 17일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금연 구역 확대됩니다”

-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경계선 30m 이내 금연 구역 지정 -

- 위반 시 과태료 10만원 부과…시 보건소, 쾌적한 교육환경 위해 현장 지도와 홍보 활동 펼쳐 -

 

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는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에 따라 오는 8월 17일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주변 금연 구역이 확대된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설 경계선으로부터 10m였던 어린이집과 유치원의 금연 구역이 30m로 확대된다. 초·중·고등학교는 시설 경계선 30m 이내로 금연 구역이 추가로 설정된다.

 

또한, 기존 시 조례에 따라 학교 출입문부터 반경 50m 이내(절대 보호구역)로 설정된 금연 구역은 그대로 유지된다.

 

용인특례시 처인·기흥·수지보건소는 금연 제도의 변경과 시민의 금연 인식을 높이기 위해 금연 표지판 부착과 현수막 설치 등을 통해 홍보하고 있으며,

 

보건소 관계자는 “법 개정에 따른 금연 구역이 확대된 사실을 알리고 현장 지도를 통해 간접흡연 피해를 예방하고 있고, 금연 구역 내 흡연 시 5만원에서 최대 10만원까지의 과태료가 부과될 수 있다”며 “아동과 청소년이 담배 연기 없는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전글 용인특례시, 새단장한 ‘용인투어패스 통합이용권’ 출시
다음글 수지구, 이영민 신임 구청장 주요 현안 사업 대상지 현장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