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주체로 나누며 돌보는 복지운동을 실천하는 용인시사회복지협의회

복지뉴스

시민주체로 나누며 돌보는 복지운동을 실천하는 용인시사회복지협의회

이름 관리자 이메일 yicsw@hanmail.net
작성일 2019-06-12 조회수 14
파일첨부 2546f334-9478-413b-a64b-06f7f4f212a2.jpg
제목
안전용인 목표 확대재편 자율방재단 발대
안전용인 목표 확대재편 자율방재단 발대
- 용인시, 읍?면?동별 방재체제 구축…단원 193명→670여명으로 -

용인시는 10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조직 규모를 종전의 3배 이상으로 확대재편한 ‘용인시 자율방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는 단원들의 자긍심을 제고하고 일체감을 갖도록 해 시내 각 지역의 재난대비 활동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다.

시는 이날 발대식에 앞서 종전 193명이던 자율방재단 단원을 670여명으로 대폭 늘리는 등 조직을 전면 확대재편했다. 특히 각 구별 부단장을 선임하고 읍?면?동 단위 자율방재체제를 구축해 각 지역의 재난상황에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지난 2007년 구성된 기존 자율방재단이 시 단위만 조직된 데다 단원들이 일부 지역에 편중돼 있어 각 읍?면?동에서 발생하는 재난에 효율적으로 대처하기 어렵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이 자리에서 “최근 지진과 같은 자연재난이 자주 발생하고 있고 재난의 형태도 다양화?대형화되는 추세”라며 “지역 사정을 잘 아는 자율방재단원들이 위험요소를 개선하는 등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앞장서 주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이날 허정 단장을 비롯한 자율방재단원들은 ‘안전도시 용인’을 만드는 데 솔선수범할 것을 다짐했다. 시는 단원들의 방재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발대식 직후 전문가를 초빙해 교육을 했다.

한편 용인시 자율방재단은 지난 3년간 102회에 걸친 각종 예찰활동과 응급복구, 사전예방활동, 훈련 등에 943명이 참여했다.
이전글 풍덕천1동, 청소년 유해환경 민?관 합동 단속
다음글 용인시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서 어르신 대상 특강